스페인에서 찍힌 김건희 여사 사진, 대사관이 ‘♥’까지 날렸다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방문 당시 선보인 패션에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은 지난 1일 공식 페이스북에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찍힌 김건희 여사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지난달 30일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내 한국 식료품점을 찾은 모습이 담겼다. 김건희 여사는 우크라이나 국기를 연상시키는 노란색 상의와 하늘색 치마를 입어 관심을 모았다. (관련 기사 보기)

이하 뉴스1
이하 뉴스1

우크라이나 대사관은 “대한민국 영부인 김건희가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노란색과 파란색의 옷을 입었다”며 “노란색과 파란색은 저항과 용기를 뜻한다”고 설명했다. 파란색과 노란색 하트도 덧붙이며 김 여사 패션에 담긴 뜻에 화답했다.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 공식 페이스북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 공식 페이스북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대통령과 동행한 스페인 일정에서 다양한 패션을 선보여 주목받았다.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지난 1일 YTN 라디오 ‘뉴스킹 박지훈입니다’에서 김건희 여사의 패션과 언행을 칭찬하며 “100점 만점에 90점”이라고 평가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