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수염 기른 문재인 전 대통령, 직접 막걸리 들고 마을주민 찾아갔다 (사진)

문재인 전 대통령이 마을주민과 막걸리를 곁들인 식사를 하고 있다. / 문 전 대통령 페이스북
문재인 전 대통령이 마을주민과 막걸리를 곁들인 식사를 하고 있다. / 문 전 대통령 페이스북

문재인 전 대통령이 경남 양산시 평산마을 주민과 함께한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문 전 대통령은 8일 페이스북에 전날 사저 앞 도예 작업장에서 일손을 돕고 주민과 막걸리와 소주를 마시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올렸다.

문 전 대통령이 공개한 사진엔 갈색 모시 반팔 티셔츠를 입고 가마에 장작을 넣고 모습, 주민에게 막걸리를 따라주는 모습, 도자기를 굽는 도예가에게 설명을 듣는 모습이 담겨 있따.

흰 수염을 기른 문 전 대통령의 모습을 사진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 전 대통령은 게시글에서 “어제는 큰 가마에 본불을 때는 날이었습니다. 전통 도자기가 잘 구어져 나오길 바라며 장작을 보탰고, 기념으로 가마불에 돼지고기를 굽는다기에 막걸리 몇 병을 들고 가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