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댓국집 입장 제지당하는 이재명 영상 확산 중…이유가 떴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후보가 거리 유세 도중 실수를 했다.

신발을 벗고 들어가는 식당인데 신발을 신고 들어갔다. 결국 식당 측으로부터 입장을 제지당했다.

당시 장면 / 이하 유튜브 "이재명"
당시 장면 / 이하 유튜브 ‘이재명’

이재명 후보는 지난 18일 오후 인천 계양구 곳곳을 돌아다니며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의 유튜브 채널에서는 당시 유세 장면을 라이브로 전했다.

시민들은 만나던 이 후보는 한 순댓국집 앞에서 발걸음을 멈추고 식당 안으로 들어갔다. 식당 입구 쪽에는 신발장이 마련돼 있었고 바닥에는 ‘신발 분실 시 책임지지 않습니다’라는 문구도 있었다.

당시 장면
당시 장면
당시 장면
당시 장면

하지만 이 후보는 이를 미처 확인하지 못한 듯 신발을 신은 채 식당 안으로 들어갔다. 그러자 식당 관계자는 화들짝 놀라며 이 후보를 제지했다. 그러면서 신발을 벗고 들어와야 한다는 사실을 알렸다. 주변에서 누군가가 “(신발 신고) 들어오시면 안 돼요”라고 외치기도 했다.

이 후보의 실수 때문에 식당이 발칵 뒤집어졌다.

이 후보는 당황하며 황급히 식당 입구 쪽으로 뛰어나왔다. 그러면서 멋쩍은 미소를 지으며 식당 관계자에게 “몰랐어요”라며 사과했다.

해당 영상은 19일 SNS와 주요 커뮤니티에서 빠르게 확산했다.

황급히 밖으로 나오는 이재명 후보
황급히 밖으로 나오는 이재명 후보

미안해하던 이 후보는 식당 관계자와 기념사진을 찍고 다시 거리 유세를 이어갔다.

한편 이 후보의 ‘신발 논란’은 이번만은 아니다. 그는 지난 15일 인천에 있는 상가 앞에서 즉석연설 도중 신발을 신고 벤치에 올라가 논란이 됐다.

다음은 식당 해프닝 장면 움짤이다.

gfycat(유튜브, 이재명)

다음은 당시 장면 영상이다.

28분 25초부터 재생됩니다 / 유튜브, 이재명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