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참지 않는다” 한미, ‘ 북 도발 대응’ 지대지미사일 8발 동해상 발사

6일 오전 한미 군 당국이 발사한 지대지 미사일 에이태큼스.(합참 제공)/뉴스1
6일 오전 한미 군 당국이 발사한 지대지 미사일 에이태큼스.(합참 제공)/뉴스1

한미 양국 군이 6일 지대지미사일 에이태큼스(ATACMS) 8발을 동해상으로 쐈다. 북한의 전날 단거리탄도미사일 8발 발사 무력도발에 대응하는 차원이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우리 군과 주한미군은 이날 오전 4시45분쯤부터 약 10분 동안 에이태큼스 8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우리 군이 7발, 미군이 1발을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사격은 “다양한 표적을 상정해” 이뤄졌다고 한다.

합참은 “이번 한미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은 북한의 다수의 장소에서 미사일 도발을 하더라도 상시 감시태세를 유지한 가운데, 도발원점과 지휘 및 지원세력에 대해 즉각적으로 정밀 타격할 수 있는 능력과 태세를 갖추고 있음을 보여줬다”고 자평했다.

합참은 “우리 군은 북한의 연이은 탄도미사일 도발을 강력히 규탄하며, 한반도에서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키고 안보불안을 가중시키는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