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수해복구 성금으로 ’20억’ 전달… “일상 회복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

현대자동차그룹, 희망브리지에 성금 20억원 전달
기본 생필품 지원 및 세탁방역차량과 방역구호차량 투입 예정
뉴스1
뉴스1

최근 중부 지역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가 막심하다. 사망, 실종 등 인명 피해와 집, 각종 시설, 도로 등이 파손되거나 침수되고 산사태와 정전 등도 잇달아 발생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11일, 신속한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성금 2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또한 성금 기탁과는 별도로 임직원 긴급지원단을 꾸려 피해 지역에 생수와 라면 등 기본 생필품을 지원하고, 이동식 세탁구호차량 4대와 방역구호차량 1대를 투입해 오염된 세탁물 처리 및 피해 지역의 방역을 도울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 /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 /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현대차그룹은 지난 10일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 대상으로 300만 원 한도 내 수리 비용을 최대 50% 할인한다고 밝힌 바 있다. 수리 완료 후에는 세차 서비스도 무상으로 제공한다.

이와 함께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이 수해 차량을 입고 후 렌터카를 대여할 경우 최장 10일간 렌터카 비용의 50%를 지원한다. 법인·영업·화물용 차량은 제외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성금, 수해차량 특별지원,긴급구호활동을 통해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 및 일상 회복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1

한편 현대차그룹은 지난 3월 울진·삼척 산불 피해 복구 성금 50억원을 전달한 것을 비롯해 2020년 집중호우, 2019년 강원도 산불 등 다양한 재난 및 재해 발생 시 복구 지원을 위한 성금을 기탁하고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