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이 쏜다”…윤석열 대통령,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표 ‘커피차’ 보냈다

윤석열 대통령이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 이름으로 ‘커피차’를 보냈다.

이하 뉴스1
이하 뉴스1

윤 대통령이 6일 누리호 2차 발사에 성공한 연구원들을 축하하기 위해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하 항우연)에 커피차를 보냈다.

대통령실은 이날 대전 유성구에 위치한 항우연 건물 앞에서 커피와 쿠키 등을 연구원들에게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준비된 것은 약 1000명 분량의 커피와 쿠키가 담긴 트럭 2대다. 모두 같은 메뉴가 아닌 각자 원하는 음료와 간식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행사가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각 2대의 트럭에는 ‘대통령이 보내는 축하 커피차’, ‘대통령이 쏜다’, ‘누리호 발사 성공을 축하합니다.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카페누리’ 등의 문구가 붙어 있었다.

그동안 대통령이 격려를 위해 간식 등을 준비하는 경우는 많았으나 근래 문화로 자리잡은 ‘커피차’를 보낸 것은 처음이다.

이에 대통령실 관계자는 “누리호 개발 과정에서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준비한 행사”라며 “인파가 너무 몰려 대통령실 직원들은 커피와 쿠키를 받지 못하기도 했다”라고 설명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