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강호동… 코미디언장 치러지는 송해, ‘장례위원’이 정말 대단하다 (+목록)

95세 일기로 별세한 국민 MC 송해 장례식이 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러진다.

이하 뉴스1
이하 뉴스1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는 8일 “송해의 장례식은 코미디언협회장으로 유족 뜻에 따라 3일간 치러진다”라고 밝혔다.

장례위원장은 코미디언협회장인 엄영수(개명 전 엄용수)가 맡는다.

또 장례위원은 코미디언 석현, 김학래, 이용식, 최양락, 유재석, 강호동, 이수근, 김구라, 희극인실 김성규 KBS 실장, 고명환 MBC 실장, 정삼식 SBS 실장으로 꾸려진다.

백상예술대상 제공
백상예술대상 제공

당초 유족 측은 가족장을 원했으나 코미디언협회와 논의 끝에 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르기로 결정했다. 장례 명칭도 ‘희극인장’이 아닌 ‘코미디언협회장’을 사용하기로 했다.

협회 관계자는 “희극인장으로 치를 경우 장례 주체가 모호해질 수 있어 장례를 주관하는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장’이라는 명칭을 사용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대학교 장례식장에 마련되며 발인은 오는 10일 예정이다. 영결식은 오전 4시 30분 진행된다.

장지는 송해의 아내 석옥이 여사가 안장된 대구 달성군 옥포리 송해공원 일대다. 생전 송해는 사후 아내의 고향인 대구 달성군에 함께 묻히고 싶다는 뜻을 밝혔던 것으로 전해졌다.

송해는 8일 오전 서울 강남 자택에서 별세했다. 향년 95세.

1988년부터 KBS ‘전국노래자랑’ MC를 맡았던 송해는 국민 MC로 큰 사랑을 받아왔다. 현역 최고령 MC였던 송해는 ‘최고령 TV 음악 탤런트 쇼 진행자'(Oldest TV music talent show host)로 기네스북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이하 고(故) 송해 코미디언협회장 장례위원 목록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