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노동 가치 존중과 노동자 권익 실현 위해 노력하겠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1일 “노동의 가치가 충분히 존중받고 노동자의 권익이 실현되는 사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 당선인은 근로자의 날인 이날 페이스북에서 “대한민국 경제가 오늘의 번영을 이룩하는 데는 근로자의 땀과 노력이 결정적이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윤 당선인은 “인간의 땀과 노력은 그 자체로 숭고한 가치를 갖고 있다”며 “노동은 생계를 영위하는 수단일 뿐 아니라 자아의 표현 방법이기도 하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체제라는 헌법적 가치를 통해 노동자의 권익을 보호해 왔다”며 “노동의 가치를 제대로 인정하지 않고 노동의 안전이 보장되지 않는 사회는 더 이상 지속 가능한 발전을 도모하기 어렵다”고 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서 “정부는 지난 5년, 노동 기본권 보장에 온 힘을 기울였다”며 “ILO(국제노동기구) 핵심 협약을 비준했고, 최저임금 인상과 52시간제 시행으로 노동 분배를 크게 개선했고 일과 생활의 균형에 진전을 이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특히 코로나 위기 이전의 고용 수준을 조기에 회복한 것은 봉쇄 없는 방역의 성공 덕분이었다”고 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