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양역 4번 출구서… 이 남자 봤다면 빨리 알려주십시오, 사례금도 있습니다

7일 일요일 새벽 서울 강서구 가양역 4번 출구 인근에서 20대 남성이 실종됐다. 실종 엿새인 현재까지 행적이 드러나지 않고 있다.

지난 10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실종자를 찾는다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 A씨는 “친한 지인의 동생이 실종됐다”며 실종자 이정우 씨(25세)의 실종 당일 모습을 공개하고 목격자를 찾아 나섰다.

7일 새벽 가양역에서 실종된 이정우 씨 모습. / 보배드림
7일 새벽 가양역에서 실종된 이정우 씨 모습. / 보배드림

키 172cm가량에 몸무게 60kg로 마른 체구인 이 씨는 검은색 반소매 상의와 베이지색 긴 바지, 하얀색 운동화를 착용한 모습이다. 또 오른쪽 손목과 왼쪽 쇄골에는 레터링 타투가 있다.

지난 7일 오전 2시 15분께 가양역 4번 출구 폐쇄회로(CC)TV에 마지막으로 포착된 후 사라졌다.

이 씨는 이날 오전 1시 30분께 9호선 공항시장역 근처에서 지인 모임을 가진 후 9호선 가양역 부근으로 혼자 걸어간 것으로 추정된다. 2시 15분쯤 가양역 4번 출구(가양대교 방면)에서의 모습을 마지막으로 이후 별다른 행적이 드러나지 않고 있다.

A씨는 “제 사랑하는 (지인의) 동생 분이 실종됐다. 어떤 제보라도 좋으니 문자나 전화해달라”며 “장난 전화 및 수사에 혼선을 줄 수 있는 허위제보는 자제해달라”고 부탁했다.

실종된 이 씨의 아버지는 위키트리와 통화에서 “아직 유의미한 제보를 받지는 못했다”며 “직업과 관련해 계속 이 일을 할 수 있을지 진로 고민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 씨의 친구라고 밝힌 B씨는 “(이 씨가) 가양역 인근에 있는 지인을 만나러 갔으나 지인이 회식 중이라 만나지 못했다고 전해 들었다”며 “2시 30분경 여자친구와 통화 이후 연락이 두절돼 실종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그는 “경찰 수사 중이지만 가만히 있을 수 없어 글을 올린다”며 “7일 새벽 2시 15분에서 40분 사이에 지도에 노란색 표시된 부분 및 가양대교를 차로 지나신 분들 꼭 연락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