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 뜬 이후 공식 석상에 한 번도 모습 드러내지 않던 유명인, 드디어 나타났다 (+사진)

오징어 게임’ 주연 배우들이 미국에 출동했다. 이들 중 드라마 관련 시상식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배우가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지난 12일(현지 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에서는 넷플릭스 파이씨(FYSEE) 행사가 열렸다. 행사 마지막 날이었던 이날 ‘오징어 게임’ 주연배우들과 감독이 총출동했다. 배우 이정재, 박해수, 아누팜 트리파티, 오영수, 황동혁 감독이 자리를 빛냈다.
특히 시선을 모은 건 ‘깐부 할아버지’ 오영수였다.
그는 그동안 ‘오징어 게임’과 관련한 행사에 모습을 비추지 않았다. 앞서 오영수는 지난 1월 제79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TV 드라마 부문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당시 그는 연극 ‘라스트 세션’ 출연을 이유로 참석하지 않았고 이후에도 연극 일정을 위해 각종 시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한편 넷플릭스는 13일 ‘오징어 게임’ 시즌2 제작을 공식 발표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