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일이지만… 장나라 아빠, 오늘(23일) 딸 결혼 관련 입장 전했다

장나라 아버지 배우 주호성이 허심탄회한 마음을 털어놓았다.

장나라 아버지 배우 주호성, 장나라 / 라원문화 제공, 뉴스1
장나라 아버지 배우 주호성, 장나라 / 라원문화 제공, 뉴스1

매일경제는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대학로 공간아울에서 열린 연극 ‘아르쉬투룩 대왕’ 작품 발표회 겸 기자회견에서 배우 주호성이 딸 장나라의 결혼에 대해 먼저 언급했다고 전했다.

이날 주호성은 “집에 경사가 있다”며 “어쩌다 보니 (일정이) 연극하고 겹치게 됐다. 관심을 많이 받게 돼 조금 난감하다”고 말했다.

그는 “연예인이 아닌 분과의 집안일이라, 비공개로 진행하게 됐다. 좋은 일인데 난감한 입장이고 상대 어른들에게도 죄송하다”고 결혼식을 비공개로 진행하게 됐음을 알렸다.

라원문화 제공
라원문화 제공
뉴스1
뉴스1

OSEN은 이날 주호성이 “(딸 결혼 관련) 비밀은 없다”며 “2~3달 같이 연습한 사람들이 있다. 이번 작품 발표회도 딸 결혼과 관련된 이야기만 나오면 어쩌나 해서 잠을 못 이뤘다. 기쁘고 좋은 일이지만 공개하지 말아 달라고 부탁한 것도 공개된 부분이 있어 많이 난감하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