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보수 차기 지도자 1위 한동훈 ‘급부상’…범진보는 이재명 압도적

범보수 진영 차기 정치지도자를 묻는 여론조사에서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급부상했다. 한 장관은 오세훈 서울시장과 함께 공동 1위에 올랐다.

한동훈 법무부 장관 / 이하 뉴스1
한동훈 법무부 장관 / 이하 뉴스1

오늘 4일 여론조사 업체 리서치뷰에 따르면 범보수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 조사에서 오 시장과 한 장관은 각각 15%를 얻어 공동 1위에 올랐다. 이 조사는 지난달 28∼30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했다.

오 시장과 한 장관에 이어 홍준표 대구시장(12%), 유승민 전 의원(9%), 안철수 의원(8%), 이준석 대표(6%),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4%) 등의 순이었다.

이재명 의원
이재명 의원

범진보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 조사에서는 이재명 의원이 33%로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15%), 김동연 경기지사(11%), 심상정 의원(5%), 박용진 의원(4%) 등으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표본오차 95%에 신뢰수준 ±3.1%p, 무선 RDD 자동응답 100%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4.8%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