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에는 갔는데…” 윤석열 대통령, G7 초대 못 받았다

윤석열 대통령이 26~27일 독일 바이에른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담에 초청받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 뉴스1
이하 뉴스1

지난 26일 조선일보에 따르면 “정부가 윤 대통령의 G7 참석을 위해 외교라인을 총동원했으나 결국 초청 못 받은 것으로 안다. 윤 대통령은 스페인 마드리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담에만 참석한다”고 보도했다.

나토 정상회담 가는 尹대통령, G7 정상회담은 초대 못 받아나토 정상회담 가는 尹대통령, G7 정상회담은 초대 못 받아 인도와 남아프리카 공화국은 2년 연속 초청받아

조선일보

G7정상회담은 미국, 독일,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일본, 캐나다 7개국으로 구성된 정상 간 협의체다.

올해 독일 올라프 슐츠 총리 주재로 열리는 G7 정상회의는 우크라이나 전쟁, 기후변화, 팬데믹 등을 다룰 예정이다.

한국은 지난해 영국에서 열린 G7 정상회의에 인도, 남아프리카 공화국, 호주, 유럽연합(EU)과 함께 게스트로 초청된 바 있지만, 올해는 제외됐다. 인도 총리와 남아공 대통령은 지난해와 올해 두 번 연속 초대된 것으로 전해졌다.

“대한민국 방역은…” G7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이 영국 총리에게 들은 말G7 정상회의 초청된 대한민국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한편 윤석열 대통령은 오는 29일 스페인 마드리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회의 참석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