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라해 보인다” 지적받은 ‘단체 사진’ 속 김건희 여사 모습 (사진)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북대서양조약기구(이하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 것과 관련,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김건희 여사의 의전 수행에 대해 지적했다.

스페인 마드리드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 이하 뉴스1
스페인 마드리드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 이하 뉴스1

해당 발언은 지난달 30일 cpbc 라디오 ‘오창익의 뉴스공감’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나왔다.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의원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의원 

장 의원은 “나토 정상회의에 동행한 김건희 여사의 행보 어떻게 보시냐”는 질문에 “각국 영부인과의 사진 등을 통해 구석에서 초라한 모습들을 보이는 듯한 인상을 받고 있다”고 쓴소리를 날렸다.

그중 하나는 지난달 29일 촬영된 사진으로 추측된다. 김 여사는 나토 동맹국 및 파트너국 정상 영부인들과 소피아 왕비 국립 미술관에서 기념 촬영을 했다.

소피아 왕비 국립 미술관에서 기념사진 촬영 중인 김건희 여사(뒷줄 왼쪽 끝) / 이하 스페인 왕실 트위터
소피아 왕비 국립 미술관에서 기념사진 촬영 중인 김건희 여사(뒷줄 왼쪽 끝) / 이하 스페인 왕실 트위터
크게 확대한 모습
크게 확대한 모습

해당 사진은 같은 날 스페인 왕실 트위터를 통해 공개됐다. 사진에서 김 여사는 뒷줄 왼쪽 끝에 서 있다. 앞사람에 가려져 얼굴이 일부 보이지 않는다.

그러면서 장 의원은 “영부인의 외교 일정, 공식 일정, 만찬 참석 일정 등의 수행을 과연 어떤 분들이 하고 계시는지 궁금하다. 명확하게 밝혀주셨으면 좋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윤 대통령 부부는 지난달 27일(현지시간)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했다. 김 여사는 16개국 정상 배우자와 스페인 왕실 주관 배우자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국제 외교무대에 정식 데뷔했다.

1일 3박 5일 동안의 외교 일정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다.

3박 5일 첫 해외순방 마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 이하 뉴스1
3박 5일 첫 해외순방 마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 이하 뉴스1
Cr&.wikitree.co.k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